배우로써 승승장구하던 전미선이 갑자기 죽음을 선택한 이유 (Feat.남편)

PRESS TO DOWNLOAD:

— Handwritten subtitles — Generated subtitles

Start Reading:

네임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여배우 전미선 그녀의 선한 모습을 기억하는 팬들이 여전히 많이 남아있다 그녀는 대체 왜 세상을 떠나야 했을까 음악 전미선은 1970년 생으로 살아 있었다면 올해 52세 다 1986년 mbc 베스트극장 을 통해 데뷔했다 어린 시절에는 워낙 내 성적이 어떻게 고한다 초등학교때 반해서 돌아가며 교과서를 있는데 너무 긴장되고 떨리는 나머지 기절한 적도 있을 정도였다 그런데 카메라 앞에서는 또 다른 자신의 모습을 찾아서 놀랐다고 한다 연기도 잘 못해서 발연기 이야기를 많이 들었는데 영화 번지점프를 하다 를 통해 전 원점이 되었다 참고로 이 영화에는 5 이윤주 배우도 출연했다 전미선은 2005년 영화 연애 에서 주연을 맡았다 수위 높은 베드신 있었는데 잘 소화했다 이 영화를 통해 남편 박상훈 감독을 만났다 그는 영화계에서는 이미 잘 알려진 실력있는 감독이었다 영화 촬영이 모두 끝나고 박상훈 감독은 전미선 에게 결혼을 하고 싶으니 소개팅을 시켜달라고 했다 전미선 보다 1살 많았는데 처음에는 애딸린 유부남인 줄 알았다 고 한다 그래서 남성미를 키우려면 살을 빼라고 조언 했더니 한달만에 10키로 를 빼서 나타났다 전미선 에게 한달 계약 연애를 제안하고 한달안에 마음에 안 들면 그때 어지 차고 한 것이다 전미선은 이를 받아들였고 연애를 하다 자연스레 결혼까지 하게 됐다 두 사람 모두 착하기 로 소문이 났는데 박상은 감독이 특히 인성 좋기로 유명했다 2007년에는 아들도 1명 낳았다 전미선은 남편에 대해 너무 좋은 사람 이라고 설명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