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배구팬들 IBK 선수들이 '태업' 플레이했다 분노한 진짜 증거 ㄷㄷ

PRESS TO DOWNLOAD:

— Handwritten subtitles — Generated subtitles

Start Reading:

김희진 김수지 표 성주 국가대표 사민당이 최근 자신들을 둘러싼 태아의 의혹을 전면 부인했습니다 이들은 23일 성극 성령과 의 경기에서 3대 0으로 완성한 뒤 진행된 인터뷰에서 그 전부터 꾸준히 경기력이 올라온 것이라며 태업 이라는 단어 자체가 큰 상처로 다가왔다고 억울함을 토로해 있는데요 하지만 하루아침에 전력이 수직 상승한 듯 일취월장한 플레이를 보여준 ibk 팀의 꽤 티 즌 들은 의심의 눈초리를 거두지 못하는 상황 여기에 배구 팬들이 찾아낸 ibk 선수 들의 페어플레이 의심 증거들이 속속 발견되어 난리가 났는데요 좀 더 자세히 알아볼까요 1 ibk 사태가 수면위로 올라오는 과정에서 고참 천수 들의 태 아 보 2호기 불거져 논란이 일었습니다 실제로 김찬희 코치가 감독 된 자리에 오른 뒤 ibk 팀은 한국 생명과의 경기에서 날개 돋힌 듯한 경기력을 보여 주었는데요 2021 22 시즌 초 ibk 팀은 전년도 3위에 국대 출신 선출을 셋이나 보유한 팀에도 내리 7연패 에 빠지고 심지어 해당 기간동안 승점 을 1점도 챙기지 못하며 부진을 겪었죠 하지만 23일 흥국생명 과의 경기에서 ibk 트 맨 주전 색 터도 송 막아 부재한 상황 에서도 이전보다 훨씬 일취월장한 경기력을 보여주며 3 대형차 5 승리를 거뒀습니다 실제로 신현경 선수는 리시브 효율이 시즌 평균 38 대에서 이날 경기에선 65 때 까지 오르는 등 소치 적 증거가 뒷받침 되었는데 역도 경기 당시 특정 하단 표 송주 선수와 800점 하단 김지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