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휘향 남편 김두조 투병 사별후 아들까지 잃었다? 젊은 남자와 만나는 모습 포착? 결국 직접 입을 열었다..

이휘향 남편 김두조 투병 사별후 아들까지 잃었다? 젊은 남자와 만나는 모습 포착? 결국 직접 입을 열었다..

SUBTITLE'S INFO:

Language: Korean

Type: Robot

Number of phrases: 268

Number of words: 1382

Number of symbols: 3786

DOWNLOAD SUBTITLES:

DOWNLOAD AUDIO AND VIDEO:

SUBTITLES:

Subtitles generated by robot
00:00
온갖 나쁜 엄마 역할을 전문으로 해온 배우 이휘향 씨는 다수의 드라마에서 악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가슴을 졸이게 만드는 된 극의 긴장감을 높이는데 큰 활약을 했습니다 하지만 작품에서 와는 달리 그녀는 오히려 악역을 자처하는 이들이 만들어낸 루머로 인해 오랜 시간 구설수에 오르내려야 했습니다 사랑스러운 아들이 어느 극단적 시도를 했다는 말도 안되는 이야기 부터 사별한 남편에 대해 끊이지 않는 소문까지 그녀를 행복하게 했던 가족들에 대한 소문은 그녀를 참 많이 괴롭혔습니다 결코 순탄하지만은 않은
00:30
우여곡절 많았던 인생을 살아온 배우 2위 양씨의 세월을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그녀는 서울 일에 2학년 졸업반 이던 1981년 미스 mbc 선발대회에서 김청 씨와 함께 준 미스 로 선발된 후 1981년 mbc 14기 공채 탤런트로 연예계에 데뷔했습니다 서구적인 용모와 연구 학과 출신답게 뛰어난 연기력으로 동기생들 중 처음 고정 백을 따내는데 80년대 최고 인기 드라마인 수사반장 의 여순경 역으로 이름을 알렸습니다 수사반장 이후 사용 가야만 딸부잣집
01:00
종합병원 등 다양한 드라마에 출연하며 이국적인 외모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그러던 1982년 탤런트로 서연에게 발을 들여 놓자 마자 남편 김 도 조 씨와 결혼식을 올리게 됩니다 당시 유이 양씨는 23살의 신인 연기자 있고 남편은 마운 두 살의 전직 조직원 출신 사업가 있기 때문에 두 사람은 결혼과 동시에 소탕 루머에 휩싸였습니다 가장 많이 알려진 것은 유형 씨가 김 2 씨에게 억지로 끌려가 결혼을 당했다는 소문이 얻고 이런 루머로 2위 하시는 마음고생이 심했습니다 하지만 소문과 사실은
01:32
당연히 달랐습니다 2위 향 씨에게 한눈에 반한 남편은 적극적으로 그녀에게 구애를 했고 부모님의 극심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2위 양 씨는 결혼을 승낙합니다 일은 결혼으로 인해 이 양 씨의 본격적인 연기 활동은 다소 늦어졌지만 u 남편이 헌신적으로 연기 활동을 지원했다 는 후문입니다 연애해 난 편으로 유명하지만 사실 김도 조 씨 역시 앨범을 발표한 가수 이기도 합니다 주말부부 아주까리 부두 영일만 디스코 등의 히트곡을 남긴 김 2 조 씨는 앨범을 5장 이나 발표한 중견 가수의 속합니다 노래는 물론이고
02:03
스스로 작사와 작곡가다 지한 싱어 송 라이터 이기도 한데요 가수로 활동하며 작곡가 박성훈 가수 소름 독 조영남 씨 등 가요계 인사들과 두터운 친분을 쌓은 김도 조씨는 부인이 의 양씨의 소개로 유퉁 유동근 전인화 c9 등 연기자들과 도 가깝게 지냈습니다 그는 또 유명 프로모터 로써 복싱 계에 도 커다란 족적을 남겼습니다 포항에서 포항 권투 체육관을 운영하며 세계챔피언 100종 관 손수 를 배출해 낸 것인데요 복싱 뿐만 아니라 정통 킥복싱 경우 체육 종합 무술의
02:34
도 조회가 남달라 세계무술 경우 경북본부 회장을 지내기도 했습니다 지역 언론에서 그를 소개할 때마다 자주 사용하던 호칭이 바로 밤의 황태자 였습니다 이는 그가 젊은 시절 범죄 색 이어 밀접하게 지내 왔기 때문인데요 이런 이유로 많은 이들이 그를 포함해 대표하는 밤의 황태자 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는 젊은 시절 그 세계와 인연을 끊었고 실제 포항에서는 글을 또 다른 모습으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그에게 붙은 또 하나의 호칭 인사회 봉사자가 바로 그 숨겨진 모습입니다 병원과 봉사 단체 등에서 수십여 년간 봉사활동을 펼쳤고
03:06
청송 강우 소등 교정 시설에서 위로 금연을 주차 하기도 하는 등 어려운 사람들을 돕는 자선 사업가로 변신 합니다 이에 법무부 장관 표창을 세 차례나 받게 되었습니다 2001년에는 자신의 재산을 한동대학교 에 기존 하게 됐습니다 시가 40억원 상당의 부동산과 31년 동안 모아온 운하 임을 5천여 점을 모두 기준 합니다 아내 이휘향 씨 역시 남편의 기증에 적극 찬성합니다 남편이 평생 모은 재산을 남을 위해 기증 하게 돼 기쁘다 인재를 양성하는데 작은 도움이라도 됐으면 한다 또한 김 2 저씨 1 직구는 안강
03:38
태생인 그는 혹독한 고생과 시련을 겪고 누구보다도 어려운 사람들의 사정을 꿰뚫고 있었다 라며 어려운 환경에 처한 이들을 보면 들 자신의 일처럼 안타까워하며 도움의 손길을 내밀었다 라고 말한 바 있습니다 2위 양씨는 포항지역 의 연극 대회 에서 상을 받은 기 서울에서 다시 연기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이 때 남편의 외조 가 헌신적 이었다고 합니다 포장마차를 하는 어려운 형편에도 드라마 스태프들에게 회를 대접하기 위해 비행기 편으로 해를 보냈을 정도이며 1 양씨 옷을 다 준비하는 것은 물론 그녀를 위해
04:08
드럼이나 피아노 연주까지 해주는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하지만 남편은 포항에서 사업을 하고 있고 아내는 연기 활동을 위해 주로 서울에 머무르며 1일 부부는 각자 1로 떨어져 지내야 했습니다 주중에는 떨어져 지내고 주말이 만 만날 수 있는 주말부부 의원 의 그린 노래 주말 부부는 남편 김 2 조씨의 경험을 바탕으로 만들었습니다 남편이 포항의 사업을 정리하기 시작하며 비로소 두 사람 연 서울 소재의 보금자리에서 함께 지내게 됩니다 포항을 떠나 서울로 올라온 김 2 조 씨는 평범한 나날을 보냈습니다 가깝게
04:39
지내던 연기자 유퉁 씨와 함께 가끔 몽골로 여행을 떠나게 됐고 평소에는 집 근처 커피숍에서 지인들을 만났습니다 지인들 상당수가 포항의 거주 하고 있었지만 서울에도 복싱 게 후배와 연예 관계자 등 그를 믿고 따르던 이들이 여러 셨습니다 그렇게 22년간 별 탈 없이 살아가던 두 사람에게 충격적인 사건이 벌어집니다 그의 병이 확인이 되고 이미 상당 기간 병맛이 달려왔지만 암이 라고는 생각지도 못했습니다 기침 증세가 있어 포항 병원에서 진단을 받을 때까지만 해도 아무 이상이 없다고 했는데
05:09
기침은 그치지 않았고 결국 서울에서 폐암 진단을 받게 됩니다 아 미확인 됐을 땐 이미 강까지 암세포가 전이 되어 버린 상황이었습니다 이렇게 불치의 병을 얻었지만 김도 조씨의 안에 이휘향 씨에 대한 사랑은 변환이 없었습니다 스태프들에게 식사를 대적하는 등 변화 없는 사랑을 과시했지만 이즈음 그는 이미 본인의 죽음을 예감한 듯 112 주변정리를 시작한 상태였다고 전해집니다 이미 포항 을 오랜기간 떠나있던 그가 마지막까지 애정을 갖고 있던 곳은 포항 권투 체육관 이었읍니다 하지만 세상을 떠나게 두 달가량 전 반장
05:41
자리를 물려준 뒤 체육관 에서도 완전히 손을 됐습니다 눈을 감기 3일전 만났다는 복싱의 후배는 이미 돌아가실 것을 알았는지 4개 비싼 양말을 사 달라고 부탁해 두 켤레를 4 빌고 찾아 비웠다 며 아마도 떠나실 때 신의를 썼던 것 같다 라고 얘기했습니다 그리곤 내가 죽었다는 사실을 외부에 알리지 말아달라 장례식도 가능한 조용히 치러 주길 바란다 는 유언을 남긴 채 그는 2005년 조용히 생을 마감합니다 그의 유언으로 49재를 지낸 후에야 일부 언론을 통해 그의 소식이 세상에 전해집니다 이렇게 그와 평소 가깝게
06:11
지내던 지행 대부분이 사망 소식을 뒤늦게 접하게 되면서 아쉬움을 토란은 경우도 많았습니다 절친한 사이였던 가수 설운도 씨는 형님과 오래 인연을 가져왔는데 연락조차 받지 못하다니 아무리 원일 하지만 너무 섭섭하다 라며 형수가 형님과 절친했던 사람들은 안부르고 형수가 신 1년에 2만 부른 것 같아 서운하다고 있습니다 역시 절친한 사이였던 탤런트 유퉁 씨는 당시 외국의 서구 소식을 접하지 못했습니다 당시 내가 몽골에 있는 바람에 소식조차 듣지 못했다 돌아가시기 전에 꼭 한번 뵙고 싶었는데 그러지 못해
06:42
너무 안타깝다 라고 얘기했습니다 하지만 그가 너무 조용히 떠난 탓인지 그의 사인 을 눌러 싼 숱한 1 문들 도안 생겨났습니다 당시 그의 사인에 대해선 이휘향 씨가 직접 알린 패한 왜 한가지가 더 있었습니다 김도 조씨의 측근이라는 사람이 한 발언으로 재조명이 된 것인데요 그는 형님이 자상 5회 중으로 사망했다 형님이 돌아가시기 석 달 전에 스스로 가슴을 찔러 병원에 입원해 썻다 라며 직접 병문안을 가서 상처를 분기 놀라 그 이유를 묻자 형님이 홧김에 송곳으로 직접 찔렀다 라고 말씀하셨다 라고
07:13
전했다 라고 기사가 쓰였습니다 또한 원래 몸이 안 좋은 상황에서 당시 입은 자상 후유증 까지 겹쳐 결국 세상의 떠나신 게 아닌가 싶다 라고 덧붙였습니다 이런 주변의 반응에 대해 유 양 씨는 유언에 따라 가족 외에는 일체 남편의 별세 소식을 알리지 않았다 라며 많은 분들에게는 정말 죄송하고 애도의 뜻을 표해 줘 감사할 뿐 이라고 얘기했습니다 2위 양씨는 세상을 떠난 남편에 대해 남편은 알면 알수록 좋은 사람이었다 라며 그 사람도 나도 하늘을 우러러 부끄러운 짓을 한 적이 없다 라는 말로 고인이 좋은 곳으로 떠났을 것이라는 믿음을
07:45
드러냈습니다 또한 그녀는 이후 얼마간의 시간이 지난 뒤 남편이 저세상 애 간 지금도 누 뭐가 사라지지 않고 있다 그래서 가슴이 많이 아팠다 하지만 지금은 이런 상황 조차 감사하다 왜냐하면 더욱 열심히 살 수 있는 이유가 됐기 때문이다 라고 남편에 대한 루머를 일축했습니다 남편과 사별을 든든한 버팀목이 되었던 아들에 대해서도 과거 루머에 시달려 씁니다 과거 20c 와 함께 광고를 찍었던 10대 학생이 자신의 성적에 비관하여 극단적 시도를 했고 이해 세간에는 20대 학생이 그녀의 아들이 라는 루머가 퍼지게 됩니다
08:17
이에 유 양 씨는 과거 1990년도 쯤이 군과 함께 광고모델로 활동했다 이군이 그 당시 내 아들과 나이도 비슷하고 얼굴 생김이 서도 10 와서 2위 양친 아들이라는 소문이 나기를 썼다 그때도 똘똘하고 재능이 많아 내가 많이 예뻐해 줬던 기억이 있다 그런데 갑자기 그런 소식을 듣고 너무 놀랐고 또 안타까웠다 성적이 뭐가 그렇게 중요하냐 아이들의 잠재 능력이 더욱 중요한 것 아니냐 라고 눈물을 직접 해명하며 10대 소년의 이른 죽음을 안타까워 있습니다 그의 아들에 관한 루머는 또 있었습니다 외국에서 아들이랑 같이
08:48
다니며 오해받은 적이 많다 휴양지에서 도 아들과 다정하게 다니니까 유이 향이 젊은 남자랑 바닷가 이 왔다며 한국 교민들 사이에 소문이 이상하게 났다 바닷가에 가면 더 편하게 아들한테 보조를 맞춰 입으니까 당연히 그렇게 보일 것이다 당시 그녀의 아들은 영국에서 유압 중이었기에 연구 교민 사이에 2위 향이 젊은 남자 외도를 한다 사귄다 등의 루머가 돌았고 이 또한 그녀를 괴롭히는 무수한 우무 중 하나였습니다 252 양씨는 다시금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습니다 나쁜 엄마 역할을 정문 올 해 오고 있지만 굉장한
09:19
연기력으로 극에서 빼놓을 수 없는 역할을 매번 해내고 있습니다 남편과의 사별 후에도 이어진 숱한 루머 들로 고생했을 이향 씨가 지금처럼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며 오래도록 대중들의 사랑을 받길 바라며 이상 마칩니다 감사합니다

DOWNLOAD SUBTIT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