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바이 지상 출입 막은 아파트…노조, 배달 거부 / SBS

오토바이 지상 출입 막은 아파트…노조, 배달 거부 / SBS

SUBTITLE'S INFO:

Language: Korean

Type: Robot

Number of phrases: 62

Number of words: 285

Number of symbols: 776

DOWNLOAD SUBTITLES:

DOWNLOAD AUDIO AND VIDEO:

SUBTITLES:

Subtitles generated by robot
00:00
인천의 한 아파트 가 지상으로 는 오토바이를 다니지 못하게 했습니다 그러자 그 지역의 일부 배달 기사들이 그 아파트에는 배달을 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입주민과 배달 기사 모두 서로의 안전을 이유로 내세우고 있는데 자세 내용 전영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인천 한 아파트 관리사무소가 지난 10일 개시한 안내문입니다 오토바이 배달 기사들이 1층에서 배달할 집 을 호출해 출입 해왔는데 앞으론 지하로 만 출입할 수 있다는 내용입니다
00:34
다간 엮음 했어 쌓는게 도 계속 필요 오니까 이제 끔 4 거 같았거든요 너무 인데 이 탱크가 얘기도 하고 아이들도 많고 한 때 저와 예언 현란하게 많아요 지상에서 오가는 주민의 안전을 위한 조치라는 건데 외부의 주차하고 걸어서 들어가던 배달 기사가 경비원의 재지 당하기도 했습니다 톡 roy 식모 크기 10 하게 사냥을 고르기로 하는게 도움이 그걸 보고 너무 일정이 밀라 윤 성장이 우리 탄이 나무 얘기해 병이 하기가
01:05
라이더 유니온 은 지하 주차장 바닥이 미끄러워 오히려 사고 위험이 더 크다고 말합니다 장력이 오래된 사람도 일반 하기 일어납니다 그렇게 낮추면 배달하는 사람 스스로 온전히 책임져야 되는 상황이 되는데 관리소 측은 비오는 날이 다 단지 박 도로에 주차하고 걸어서 들어오면 출입을 허락하게 따고 밝혔습니다 지하주차장에 미끄러짐 방지 포장을 하거나 안전운행 서약을 하는데 대안을 논의하자는 라이더 유니온 즉 제안은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01:35
통행 방법 에 백형 하고 아파트 해서 클리오 4개 회사이기에 다이버들이 259 아니 더미 안 되는 식을 개체 중 어떻게 사항들이 많이 보았으며 따라 는 결국 지역 배달 기사 180여 명 은 해당 아파트에 대한 배달 거부 에 돌입했습니다 관리소 측을 나이 더 유용 과 이 문제에 대해 별도 논의 할 계획이 없다 고 밝혀 당분간 배달 거부가 이어질 전망입니다 sbs 전용입니다 난 였으니까 공연합니다 더 많은 뉴스와 라이브 이벤트를 보고 싶으시면
02:06
화면 오른쪽을 눌러서 구독해 보시길 바라겠습니다 도저히 sbs 앱을 다운로드 하시면 속보 알림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항상 서희 sbs 뉴스를 시청 해 주셔서 대단히 고맙습니다

DOWNLOAD SUBTIT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