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의 팔레트] 아이유, 이승기님이 '니 곡 내 곡' 스킬을 시전하셨습니다 (With 이승기) Ep.3

[아이유의 팔레트] 아이유, 이승기님이 '니 곡 내 곡' 스킬을 시전하셨습니다 (With 이승기) Ep.3

SUBTITLE'S INFO:

Language: Korean

Type: Robot

Number of phrases: 492

Number of words: 3335

Number of symbols: 7731

DOWNLOAD SUBTITLES:

DOWNLOAD AUDIO AND VIDEO:

SUBTITLES:

Subtitles generated by robot
00:00
the outer 아 으 [음악] 으 으 [음악] woo woo woo woo [음악] 5
00:33
아 we we we 수치의 처음화면 안되는 놀아 이별수 2 이제 눌러 줘야 한다면 거라 we [음악] 뭘지 말하지 말아야지 other person 이쪽으로 gown 아 wc 집으로 가는게
01:16
마무리해 wook took on 느리게 주로 더블 컵라면 넋이 모든 게 됨 아무리 소리쳐도 플롭 와 그 생태 답지 5w 사랑하고 있던
01:45
1개로 won we we were here [음악] here we here we here 2 [음악]
02:48
we we we took her he later wer pro era [음악] we on wer [음악]
03:43
[박수] 안녕하세요 아이의 팔레트 저는 낸시 아이입니다 맞습니다 아 오늘은 제가 아까 뭐 앞에 뭐 부연 설명없이 그냥 바로 오프닝에 라이브로 시작을 했어요 이케 처음으로 이렇게 쌀 해봤는데 왜냐하면 모두가 기다려왔던 퀘스트 여 가지고 주지 앞에 부분은 걸 할 필요 없습니다 산타 내 아이유의 팔레트
04:13
뭐라고 해도 좀 시청자 라구요 4 시청 참 좋아요 20 3 후 석정 씩 짝 저해 속으로 많이 아파서 그렇지만 아이의 팔레트 만 보고 있는 타이트 북 자랄 기회로 을 보내도 이렇게 들어가구요 사실 22번 무대 앞에 불렀던 게 저의 첫 7 집에도 날 그 밑에 왜 이제 방송은 오픈 뒤에 나오겠지만 하에서 처음 이어 가지고 아예 우리 팔레트 를 시청하고 있어요 많은 그땐 여러분들 잘 들어주지 없기를 바라겠습니다
04:46
그게 아 아 441 패턴을 여기가 팔레트가 다른분들도 을 조금 어려워 하세요 분위기 자체가 무대가 안전할까 단위 있는 무대가 아니고 왜 이렇게 했어 파에 앉아서 얘기를 하다가 어 이렇게 이러다 보니까 오히려 봐 몇천 분 몇 만분의 관계 앞에서 부르시는 것보다 저도 그렇거든요 아 그렇죠 원래 그 소수 지인들 앞에서 모르게 또 틀려 하셔야 4 아까도 이렇게 부르다가 뭔가 더 하고 잘 내 앞에서 뭐 제가 볼때 그림자로 반복이 줘 4배
05:21
그림과 사람들만 이렇게 할 일 것 같자 어 으 내가 더 무 아 그거 발가벗겨진 느낌이었어 자지를 돌아서 불러야 돼 접어서 삶으로 입술을 근데 솔직히 보는 사람 입장에서는 너무 신기하고 너무 그냥 좋아요 내 들 쫙 t 없는데 그 카타르시스 가 있었어요 좀 어질러진 차들과 닿아 묻을 진짜 너무 좋았습니다 가을이 산야를 에서 라이브를 보면서 에 좀 다시 한 바 해서 좀 탈락한 한달만 날
05:52
주셔서 감사합니다 7gb 나오셨다고 질 쯤 될 때 질 쭈 바스 소감이 어떻습니까 오랜만에 거 있잖아요 6집 2015년에 나왔으니까 4개의 이제 군대가기전 이라서 사실 많은 활동이나 그런걸 못하고 좀 개인적으로 좀 아쉽게 구직 셀 했었는데 그런 군대도 좀 다시보기 많이 상했어요 1 일 년 노래가 잘 안되더라 어제 원래 놀이할 때 이렇게 힘들었나 아 다시 배워야 되겠다 그래서 기본
06:24
발성으로 다시 가서 배우면서 요가도 해보고 있는 근육도 많이 풀고 하면서 천천히 제 올라오면서 이제 1 제 마음속에 7집은 아니 3년 준비 하구요 5 저도 지금 앨범을 준비하고 있는 입장에서 크게 만드는 사람의 시간과 을 달리는 사람의 시간 있으니까 말도 안되죠 완전 않아요 그러니까 팬분들은 성 말좀 야속하기도 하셨을 것 같아요 뭐 지금 얼마나 겠죠 어이 저역 그러나 저는 전개에 바우 먼저 4년
06:56
자녀인 안에 나오는 근데 뭔가 우리 여태 서 계속 9 반 편지 도 그렇고 막 러브포엠 내외 계속 내 똥 거 같은 느낌 저도 부 드라마도 하고 다른 콘텐츠로 도 좀 인사를 꾸준히 되게 어디 있는데 정규앨범이 주는 그 무게가 좀 확실히 다르긴 하잖아요 너무 힘들었을 것 같아요 정규 에게 사실 제 7집 정규 앨범은 전곡이 다 신곡이 아니에요 4 내공 많 친구 기고 나머지 다섯 9분 다른 타이틀곡 이즈 홍보 때문에 빌려서 숨어있던 것들을 끄집어 내서
07:30
버거킹 젝트 뭐 그냥 앨범 용이라 에서 프로젝트 처럼 제가 핵 하고 싶었던 해왔던 프로듀서 들의 곡들의 하나다 싫은 거에요 번에도 친공 내 고기 전부다 윤종신의 어 내레 김종환 선배 의 용감한 형제 그리고 페프 프로젝트까지 제가 다 작업을 하고 싶었던 선물을 드렸어요 4 피터는 되돌리다 라는거 를 통해서 4월 한번 할 수 없고 그 중 신형은 뭐 정말 정통 발라드 외 어떤 뻔한
08:02
남자 월 한 남자 애가 그 곡 정말 나오자마자 바로 들었거든요 4 좋겠어요 그 곡 은 정말 들으면서 뭐 진짜 걸어봐요 아 무리 수트 학교 저크 줄 밑으로 내 이제 가능 아크 칩 한명입니다 오 베이비 이러고 얘 왜 베이비 이런걸 앙 썰을 자극하는 에 저는 진짜 존 스럽게 들릴까봐 저는 크게 더 무서웠는데 뭐 향수를 장 칸 포인트가 일부를 만드신 줄 알았어요 우리는 향수를 빼고
08:34
- 그 거에요 즉 봐도 뭔가 왼손을 정말 들으면서 육성으로 5 와 어느 뭐 거 너무 거기 거 쳤어요 그래서 바로 또 좋다고 아 씨저 그때 또 이 사랑으로 내 주시고 너무 고마워요 그 초당 일이었죠 뻔한 남자가 나온 당일에 그 자리에서 바로 팔레트 섭외를 해주셔요 왜 그 그 그걸 듣고 저희 pd 님께서 하루도 문자가 대박이다 잘 걸릴까
09:07
그런데 바로 쿨하게 어 할게요 라고 해 주셔서 먹고 저희 저희 입장에서 출처나 옷인데 쓰다 오시는데요 어떻게 어떻게 약간 이런분이 얘기 또 됐었어요 아마 암 안되게 보시는 분들도 전화 연결에서 무슨 부딪힌 분이 있길래 이승기 독으로 과 유도 그렇고 부탁하구요 이 나와서 이렇게 나 만남이 이루어 졌나요 궁금하신 분들도 되길 많으실 거 내야 돼 2대 에서 공연을 한다고 해서 이제 그 때 싸이 엉 아 태 좀 부대 와서
09:38
싸움이 또 그 군 쪽에서는 전설적인 인물이 걸 차원 와의 연계에 서는 함께 제 부탁을 드렸죠 아 아 아 근데 그 때야 뭐 판타스틱 q 때 문을 처할 제안 인해서 저도 그때 싸이 선배님께 부탁을 받고 2승 선배님이 군복 모습인데 우리 한번 가서 공연을 해 줄 수 있겠느냐 란 책을 봤고 어머 쳐야 그때 바쁜 일도 크게 없었고 흔들이 이래 마이와 우리 바쁜 일이 없어도 그냥 놔줄 수 있는 사람도 r
10:12
& 그 인연으로 또 저한테 커피 차 도품 나오고 그 정도로 아 그 정도는 와야 관찰하고 많은 직업이 찾으 실 수 도 제거 커피 차 오면은 또 언제나 했잖아요 그래서 이 색이 선배님이 회사를 보여줘서 스티커 열어서 하셨고 그 인연으로 또 여기까지도 팔레트 까지 아 커피 차 대부분에게 통치 게 아 또 양 스러운 면이 없잖아 약간 술법을 마세요 저도 겁 짜고 얼마나 도 아크 것들 있었다
10:46
희선이 선배님께서 그 제주도의 다큐멘터리를 숲에 관한 표 멘 터 리 를 찍으시는 데 거기에 제제 측 찝 제 편도 한번 갔음 좋겠다 번호를 알려 되겠냐 라고 해야 그런 그러니까 가지고 합의제 탁 찍어서 말씀하셨어요 나 아이유 이 친구가 너무 잘 어울릴것 같고 느 평소에도 너무 유녀 기업보다 없는 장 가수로 쓰 선생님이 굉장히 대단하다 고 말씀하시던 많이 들었는데 나레이션 할때 좀 연결을 해 줄 수 있냐는 내 대
11:20
됐으니까 덕분에 저는 이선희 고객님 또 직접 했고 현자의 도와주셨어요 그 243 제주도에 대해 촬영 날에 또래 안가지고 계시다가 솔 키도 한번 빨아서 4 예 코오롱 뭐 내가 계신 줄 모르고 있다가 깜짝 놀라 거에요 흔히 모자라 봐선 살래 싹 아 뭐 그냥 이렇게 않아 주셨네 아 그게 2 져 제가 또 언제 활동하면서 이상 선배님을 직접 뵐 일이 잘 없으니까 선배 거였거든요 그거 덕분에 더 그렇게 저도 힐링도 한번 봐 보아요
11:54
그랬습니다 아깐 아 말이지 높으니 엄청 o 등이 있어 프레임이 나라에만 수 있어요 그럼 아직 뭐 아저씨가 말했어요 아냐아냐 기색도 안 했는데 드디어 막 얘기를 들여오면 여러분의 수맥이 아셨죠 어렵게 된 거죠 100만개 게 하러 나오신 거 같아요 저 조루로 왔어야 되는걸까 그 타이틀곡 잘할게 오픈이 클래 주셨고 왜 용감한형제 물가 분이 제 써주신 곡인데 이 승리라는 또 어떻게 원래 구미호 라는 몇
12:24
식으로 구미호 라는 드라마 ost2 아예 정신이 나갔었나봐 톤이나 쌓은 나가 이라 콜라 드가 그대로 답습 하면 진짜 잘 받은 진짜 좋은 스럽고 그건 써질 수 이상 누가 있지 2 요새 감성과 이브 하게 어떤 발란스를 하다가 해야할지 생각난게 용감한형제 맡겨 워 어 좀 터프 해요 봤어요 제가 그냥 매 꼼하게 만지는 박 말고 되게 그냥 터 수 않으마 아주 그냥 멜로디가 회장 박 쭉 달려 주니까 4
12:57
기회는 하실 너무 좋죠 그리고 제가 개인적으로 이번 앨범에서 전 가장 최고기 될 것 같아요 김종환 삽니다 아진 제목이 소년 길을 걷다 4 이 곡을 천 b 들어봤는데 듣고 바로 요청을 드렸어요 맞아요 그렇죠 저희 팔레트에서 라이브를 혹시 해주실 수 있냐 하고 제가 먼저 제안을 들었을 정도로 제 감성에 그 딱 맞는 곡인데 정말 취향저격 을 당했습니다 이거
13:26
딱 듣자마자 뭐 진짜 감사하고 사실 멜로디가 굉장히 중독성이 있거나 뭐 한 번 들었을 때 어디서나 틀 수 있을 정도의 고 자극적이지 않아요 근데 이 국은 거의 유일하게 저희 이야기를 같 거의 다 기기 4 그런 자전적인 메시지가 들어있는 그죠 처음으로 음악을 어떤 음악을 가져간다는 이야기를 먼저 하기보다 거 인터뷰를 먼저 다꾸 사람 대 사람으로 어떤 생각을 하고 있고 지금 어떤데
13:57
감성이 고 어떤 삶을 살고 싶고 뭐 이런 것들 에 그 곡을 일단 먼저 듣고 그것에 대해서 다시 얘기가 요 능 그 밝은 되게 있으면 조명을 살짝 낮추고 한번 들어봐 수 있기를 바라겠습니다 박수로 찾아뵙겠습니다 [박수] a [음악] o a 으 허 초 잘라 징계 없어
14:47
여순 이벤 팀 am 은 그렇죠 그 9 3 수락 2 그렇죠 음 후루꾸 sol 캠 않 으 으 측은 계속 해설 9 to 5 크 디젤 r 크트 그 알면서 저러고 got 이렇게 많이 마술 으 추 않게 해 줘 으 르 성 책임은 걔랑 다음 날 수 없어 어
15:32
저금하는 내 라라 걸어 쉽기도 하나는 9부 우리는 막 일할 곳이 없어 좀 무려 얘 펴 먼저 벌여 에 뒤 모든 닿아 [음악] woo [음악] wer woo 으 5 be a
16:26
어느 누구 부터 달라진 게 없어 미우가 해줬다 고 생각해 놓은 게 힐은 켜 줘 멀티 쿠 best lee soon 가정 쉬야 마죠 아직 빠리 ooo 이게 정말 내가 뭐 했던 길이 할까 는 매일 처음에 2
17:08
who 개선 으 으 oh my own 조금만 내려 wow wow 으 won 오오오
17:53
[음악] we [박수] [음악] [박수] [음악] 하루는 흑 으 투자 등심 케어 없이 [음악] 예수님은 그 두 추서 왜 0 아 이렇게 애초
18:41
네 귀를 걸어 town [음악] 감사합니다 소년 길을 걷다 이 곡이 전 워크 슬플 까요 그 열심히 살아서 그럴 것 같아 응 으 모든 분들이 다 열심히 사실이지만 그 열심히 한거 에 대한 사실 rc 나선 어느 정도의 보상을 받은 사람들이 저런 4 걸레가 전송속도 24 싶은 있었고 근데 이제 어느정도 그런 성취가
19:22
길어지다 보면 그게 이제 어느정도 왕관이 되고 나의 이제 무게감이 된 수당도 됐고 향하기 이제 멀리서 사람들이 보면 그 왕관을 되게 크게 바로 막상 제가 짊어지고 있는 다 내가 짊어질 수 있는 어떤 무게는 생각보다 작은 것 같은데 나도 사람이라서 무너지고 싶고 그래서 어떤 한 길을 잘 걸어 가시고 오랫동안 버텨주고 그전에 지금같이 현역으로 하시는 선배들을 볼 때 너무 위한 것 아 야다 뜬다 그랬소 그 앞에 라는 말이 내
19:56
지금은 이제 어떤 부정적 인해 해외 이주를 해 이지만 그 앞에 가 힘들 때는 되게 위원회 요 그쳐 어떤 상황에 따라서는 그 마리를 내가 있죠 반드 주소 이선생님 쫙 뭐 이런데 선생님 안 걸수 거야 아까 때도 뭐 이렇게 써 보며 와 2 하고 다 버티고 계시는 마음 뭐 5동 형이나 제소 경품 에서도 타다가 친구나 그 어느 그러나 때가 사실 어떤 땐 굉장히 따뜻한 위로로 와야 할 때가 있고 낮아 같으면서 그런 주변의 사람들이 있는거는
20:32
되게 중요하거든요 이게 이고 고기 아무튼 저를 비롯한 청춘 될 좋아 진짜 이 홍삼 0 사공 중단 영생 망가 들 아직 나의 뭔가 확실하게 잡혀 짜내 기업가 지금 잡힌 것 같지가 않다 라고 생각하는 모두 그런 청춘 9 내게 좀 위안이 되었으면 하는 곡입니다
21:00
진짜 너무 잘들었습니다 아 우리가 어쩌다 보니 굉장히 진지한 이야기를 여 얘기 영어 술에 만드 조 약간 쯤 불리길 불어요 멋있는 것은 먹으면 먹었죠 수로 g a 크게 있어요 이 코너가 좋아지는 음식을 가지고 와서 이거 먹으면서 편하게 아 이게 1시간을 한번 배워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 이 시기 선배님의 쏠 프가 뭘 찌 저도 궁금한데 세팅이 부탁드립니다 자 족발 아아 으 으
21:32
혹 쑤 와 진짜 예쁘게 1 그렇죠 세트 그려서 이거 세팅 상인이 에 여러분 미술 크리스를 얘기해 이 주변 스타일로 올려도 되요 으 음 거나 여기 주셨죠 4 직접 하신 거에요 너 이거 느 다 보게 됐어요 왜 봐야 해요 예 완성 어딘가 퍼온거 상추 퀘 와 시킨거 줄 아예 책임감도 지금 진짜 진정한 들어가요 re 대박 아노미 사옥에 거 같네요
22:08
아직 모델이 저어 이슬 아 이거 라 커처 투 아이가 그냥 좀 구색을 맞추려고 왜 원래 빨아 고 레드와인 드 진짜 잘 거야 그래 정말 좋아요 위스키도 마차 낮고 음 뭐니뭐니해도 참이슬이 줘 투표한 합장을 받은 거 아닙니다 어 그냥 해서 으 이거 그냥 기분만 따르면 노 데다 랄까 다만 없고 되게 고급스럽고 이쁩니다 각 1병 앞에 죽 어 예 아 아 이제는 저도 다시 올 때 면은 다 이기고
22:45
제 사람 5달러 다 중요 그래서 해보니 악의를 감사 쓸만 끊기는 z2 소유로부터 어느정도 줄에 4 총 중 인강 첨단 반 음 으 좀 덥지 좋아해 가지고 위스키 위스키 뭐 꼴이야 아 와인드 조합 고래 함수가 좀 깔끔하긴 한거 갖가지 마조 다음날 스킬도 없고 4 마지막에 맥주를 먹는 다 싹 먹어 많이 제 치료기 0
23:21
마지막 맥주가 그냥 지옥행 급행열차 응 이까지 그가 마지막 오늘 중 한 사람을 같 보 셔 죽는거 인자 그걸 하지 말아야 돼 도 수가 내려감 안돼 음원 안되는데 악 올라가는 것도 괜찮아요 y 먹고 소모 그래도 괜찮아요 100 개 말꼬리 약간 장 온 약 먹다가 맥주 먹으면 애초 보면 언제 앞날 식대를 과학적으로 그런 것이라고 과학적 으로 모르게 제 몸이 알아 도수 가 떨어지면 큰일나는 거 그냥 그때의 뭐 2 뭐 우리가 무슨
23:58
내 가입하셨다면 넘어 요가를 cop 회사가 밥먹고 집에 감 합니다 그때 3 깐 얘기를 할 때 어떤걸 팔레트에서 어떤 얘기를 하고 싶냐고 으 제가 여쭤봤습니다 각 플레이리스트를 좀 각자 축하해 주면서 거야 이런 얘기 했잖아요 누군가의 플레이스에서 좋은글 발견했죠 너무 기운이 조금 그때 저는 솔직히 예전 만큼은 망을 안 드는 것 같아요 잠 그래서 들었을 때 내가 자꾸 따라 불어오는 생각하는 금박을 안듣고
24:31
절대 대회가 할 수 없는 마 아 트 줄 아 음악을 어차피 내가 못한 마 하라는 그 레인 이라고 부음 밴드가 하는 음악 되게 괜찮아요 그그 뺀 드는 보통 밤에 듣고 아침에 일어났을 때 뭐 차나 커피 한잔 딱 할때 제일 필요가 없는 박은 자 그 그럼 이름이 좀 애매한데 섹을 에프터 섹스 라고 그러니까 그럼 1위 정 세 요
25:04
근데 음악이 키 업 에이스는 약간 왁 이에요 왔는데 움직이는건 믿음 하고 좀 캠퍼가 봤다고 할 씨는 음 밴드 음악을 확실히 많이 드신 하구요 저는 역시 뺀 등 것 같아서 결국 최근에 썰 이랑 썰 한국 밴드 거든요 sura 인가 그래요 내 carl 해 인디 밴드의 으 분들인데 그분들을 마음에 되게 조치라고 계속 들어봐요 그분을 막 좀 듣고
25:37
그래서 플레이리스트 얘기할 좀 하시길래 바꿔 고르게 느낌으로 은 하는 그런 코너가 있는데 제가 품에 있게 추천드린 채널에는 마음을 되었어요 작년 자발 조회 사라질 때 구원 최고의 아주 때 허기 ost 로 흘렀던 마음을 주세요 왁스 4 이번에 7 집에 또 들어가는 수록곡 이구요 아이유 수학의 부른다면 어떨까요 딱 상상이 들어 어떻고 저도 처음 들어봤는데 고기 진짜 좋아요
26:09
4 중에 같이 부르려고 하니까 어렵더라구요 어려운 물에 한국에서 성악 가지고 연습을 도 많이 하기도 했고 저희 팔레트 하우스 밴드 분들이 블록을 좀 해 주셨 을 가져옵니다 그러면 컷 해 숨차 졌으며 마그 샀어요 아주 노래 회복하는 해야 아이즈 밥 먹었어 이것도 이래야 아까 버려요 해머가 있으며 예 [음악] w 쉬르 [음악] 톡톡 이하 쉬리 no q
26:57
아 사람으 5 오 오오 예 오 아 그랬나 함께 금마 2 try out or [음악] you willy 케어해 줍니다 to a two [음악] the other
27:53
wow wow 경모 go 옛 sol 아 좋아 아 [음악] 당시 2호 be there was a 아 예 하하 음 으 으 won
28:37
으 해경 다른 was a two 없어 으 으 심하게 각 인쇄할 수 많은 놈 응 거예요 floor 하면 o thou 5 no 사랑을 [음악]
29:22
게으름을 fly with the power 5 try the w 5 좀 피다 이야기 other southern [음악] 으 wa er
30:08
오 오 오 오 오 below a book to be 아 cher 5 음 q 다이 on e i o u 수 [음악] hana
30:42
[음악] 그렇다 [음악] 어렵네요 사랑 사랑 마음을 듣고 좋았어 자손의 하루살이가 어려워 어려워요 사랑이 사람은 저도 녹음 되게 많이 했어요 로 같은 사랑 사랑 사랑이 너무 마리가 못쓰니까 그것에 대한 해석도 줍니다 그렇게 더 3차 화 트 뭐 근데 너무 예쁘게 같이 놀라고 현종은 검사 5 어땠을 지
31:17
모르겠네요 이게 부르면서 는 갑자기 또 이거 해가지고 아이오와 불러줘서 옆집오빠 캐멀 그냥 짜증나게 네 마음을 들어갔다 아마 울 줘야 설계 팔레트를 할때 제일 떨리는 시간 이기도 하거든요 캐스트 분과 같이 목소리로 든 이거 유기가 어색하지 않아야 제 그것이 적응을 해 본 것도 아니고 여기 와서 그냥 진짜 지금 거의 즉흥 에 가깝게 저희가 따로 합주를 하는 것도 아니고 그래서 합의 되게 중요한데 오늘
31:49
어떠셨어요 너 전 너무 좋았고 되게 진짜 아이 결정 놀러 온 느낌 홀이 팔레트를 보겠어요 시청자분들이 있으니까 우리가 조금 긴장이 될 수 있는데 내 사적인 모습을 많이 보여주고 음 그래도 되게 즐거웠어요 그러면 편 맨 이미 나오신 건 처음이거든요 음 어 그런데 선배님 으로서 써 이제 신생 프로그램이기 때문에 이게 앞으로 나아갈 방향 성이라는 맛의 가요 부족한 부분을 좀 퍼진 단 약의 카멜 벗었다고 생각하고 뼈가 되고
32:20
살이 되는 말 바벨 이거 너무 자 지금 좋고 전환이 유튜브를 안해봐서 이래 체가 하지만 시청자분들이 어떤걸 좋아하는지 잘 모르겠음 어 근데 만약에 여기서 이제 더 천이나 뜬다 에너지가 나야 되며 기제 이제 방청객들은 와야죠 예 이제 이 콜라나 좀 3 전해지고 예 그 자루 수시는 작가분 도 있어요 제가 많이 아무도 그를 아 이렇게 걸까 왜 스님을 태와 물로 다하려고 처럼 해주는 분들이 있는게 뭐 그런거 나중에는 진짜
32:54
이웃 콜라만 좀 풀리면 은 속 짱 아픈데 진짜 그거 공개방송에 방송으로 그니까 입에서 공간이 있잖아 4 그건 작은 버전 아이유에 0 강화에 돈가 받아 아이유 동공 다야한 예방법으로 그래요 그냥 좌 4배 부품으로 위해 이제 머리 위에 쓰다 해도 그것 빵 싫어서 - 12월 지 알 수 있어요 그게 집이라 해 줄 아세요 장 대 동 감사원 동감 이런 아티스트 분이 나오면 좋겠다고 또 추천 앤 쑤실 많은 분 있으실까요
33:28
이거 혼자 안나는데 좀 그럼요 여러분들도 가능하실 거에요 왜 우리 가스도 보면 친한 사람들 있잖아요 4 게 집들이 처럼 거야 두며 다 치워야 짐 홀 곳 그렇죠 그래서 오쿤 생각은 또 모튼 되게 그냥 둘이 가서 쭉 이 두 요의 줄도 퇴치 하지 기타 잘 치시는 적재 칭 하셨는데 전체 시간이 사외이사 택했어요 조치 보시면 그 다음에 또 같이 가슴을 한번 또 우선 해도 노망 3 오래가고 재미 짜 그러면 선물 좀 많이 내주신 아 그럼요
34:00
애견장례 있으면 아예 팔레 탁 무조건 여러분들이 중요 여러분들이 제 트윗으로 올리시고 4 새터민 올해가 바로 이 터진 다음 제가 또 우리가 다 애견 화일의 팔레스 효과가 워 알았더니 마음을 들을 왜 어 저희가 얼굴 많이 했는데 한가지가 가봤어요 4 이거는 5일 처음 처음 시작한 코너 떼어서 4절을 더 석 5만 있네요 아니에요 cr 보고 이제 한번 해보죠 건너 망이 도 어떻게 되냐 를 해줄 것 자 그럼 뭐 들어오세요 아 으 경우 계신 것 같아 예 적 있어
34:35
마지막을 꺼주는 고도로 쏘 아이 팔레트 잖아요 그래서 게스트 분들이 뭘 하나씩 그려서 여기다 전시를 하면 어떨까 아 아 그렇죠 있습니다 그쵸 아이디어 너무 좋아 초등학교 2학년 때인가 미술 원할 때 빼고 팔레트 처럼 진짜 물 갑자 볼 때 짜게 이런 대로 까 내일 고급 무리가 온 거 아뇨 적당한 골라 말했을 거야 그 거래만 7 하실까 아예 노메이크업 몰라요 아 알았어요 아니 에 처음 소냐 되요 하늘색 캔버스를 준비될 거야
35:10
맞을까 하는 할인 보스의 있는데 몸이 짝이 조그마한 됐는데 아 그래서 적어도 너무 좀 타라 더 색깔이 8j 게 어울리지 않습니다 아 않더 말 거 맑고 아주 좋아요 파랑 미세 문제 하나 없는 하늘을 그렇다 아이원 만족하시지 까짐 바로 앞에 짤 화물 만 그리고 인데도 이런데 누가 작정하고 못하던 아아 센터 슈크림을 하는 뭐 해 라고 하셨어 뭐 집에 못가 겠는데
35:41
[음악] woo 으 이렇게 드디어 완성된 팔레트의 서 끓입니다 아 야 이게 그림 이라고 하기도 좀 그런데요 이런거 하나씩 다 모르면 이제 의미가 있을 적었죠 왜 근데 지금 시켰고 아주 보내 줘 그럼 여기서 아직 해가 되지만 저희가 제일 잘 보이는 데다가 예 보셔도 도록 하겠 알려지고 내용 동 감사드리고 이제 정말 퉷 인사를 끝 인사를 하고 이제 보내드려야 할 새
36:20
하시고 싶은 얘기 다하고 하시면 됩니다 어 일단 아이유의 팔레트 이렇게 나와서 어 야 이슈 어깨 쪽에 또 하고 제 신곡을 이렇게 들려드릴 수 있어서 굉장히 영광이 얻고 기분좋은 시간이었습니다 오래 준비한 만큼 여러분들이 또 아 이곳이 거 2 따라 좀 이제 어둠 설계 따 할 때 제가 참다 들어오시면 에 많은 위안이 될 거에요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우리 rc 많이 더 사랑해주고 저도 제 위치에서 열심히 해 나가겠습니다
36:53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그런데요 뭘 좀 빠진거 않아 동서 숨비 하신거 있자 좀 하 거야 즉 선택 말아 줘 아아 그 속에 마무리 멘트를 s 급 마다 다르게 알았습니다 20 저럴까 아 이거 또 모습 좀 힘든거 거의 끓어 오르는데 마지막은 이 회사 4 아 여러분 멜론 1등 한번 찍고 싶습니다 * 터뜨린 거야 봤어요 감사합니다 실종아동 을 찾습니다 위 어린이를 목격하신 분들께서는 가까운 파출소 나
37:31
1리에 신고 바라며 실종 아동들에 대한 많은 관심 부탁드리겠습니다

DOWNLOAD SUBTIT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