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의미 원곡가수 산울림 김창완 지게차 사고에 결국.. 안타까워서 어떡하나?

너의의미 원곡가수 산울림 김창완 지게차 사고에 결국.. 안타까워서 어떡하나?

SUBTITLE'S INFO:

Language: Korean

Type: Robot

Number of phrases: 286

Number of words: 1365

Number of symbols: 3749

DOWNLOAD SUBTITLES:

DOWNLOAD AUDIO AND VIDEO:

SUBTITLES:

Subtitles generated by robot
00:00
멀티 엔터테이너 김창원 씨는 형제들과 록밴드 산울림 을 결성하여 1977년 1집 아니 벌써 로 대비합니다 이후 그는 숱한 병국 뜰을 히트곡으로 남기고 이런 화려한 가수 생활관 m 10개로 1980년대 어린이드라마 바다의 노래 에 출연하며 배우 생활을 시작합니다 수 많은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한 그는 젊은 세대에게는 간수 라기보다는 배우 로 많이 알려져 있을 정도인데요 그 외에도 오랜시간 라디오 를 진행했으며 청취자의 특별한 사연으로 20살 까지만 살고 싶어요 등의 책 9권을
00:31
출판하게 되었습니다 이런 굴지 꿀 칭한 것만해도 가수와 연기 생활 전술 활동까지 도저한 사람이라고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대단한 재능을 가지고 있지만 그런 그에게도 가슴 아픈 시련이 들이 닥쳤습니다 사지가 절단 된 느낌이었다 라고 말한 그의 고통은 무엇이었는지 그리고 그가 걸어온 키 영역의 생활의 인생을 한번 들여다 보겠습니다 삼형제 에 맞춘 김창완 씨는 미 8군 분속 설계사 했던 아버지와 어머니 사이에서 출생 했고 동생들은 모두
01:02
2살 터울로 태어났습니다 김창환 씨는 유년시절부터 범상치 않았습니다 어린 시절 동네에서 함께 놀던 친구들이 한 두 살씩 많았는데 그 친구들이 학교에 입학하자마자 어린 김창완 의 무작정 그들과 함께 학교에 가서 수업을 듣게 되고 1년간 수업을 참가했던 이 교장의 재량으로 김창헌 c 를 정식 학생으로 인정하며 그는 또래 들 보다 2년 가량 일찍 초등학교에 들어가게 됩니다 중학교 2학년이던 때 그는 하교 길에 만나는 사람마다 붙잡고 외 사세요
01:33
라고 철학적인 질문을 던지기 됐습니다 미술에서 도 평범하지 않은 소지를 그는 보였습니다 고 2 창덕궁에서 열린 사생 대회 에서 그 내내 놀다가 그림을 제출할 시간이 되자 도시락에 남은 버프를 도화지에 문질러 놓고 그 위에 낙엽을 뿌리고 발로 밟아서 가을이 라는 이름의 묻혀 제출했고 상을 받게 됩니다 이후 그는 그러한 감각을 살려 미래 또는 들을 가고 싶었지만 당연 선생님은 서울대 농대 로그의 원서를 넣었습니다 집안 형편상 사립대를 각인 어렵고
02:04
그는 부터 쓰니까 그냥 다닌다 라는 심정으로 서울대를 다니게 됩니다 그는 대학생 시절을 떠올리며 개학 다닐때도 빨강 파랑 노랑 원색으로 도화지에 그림을 그려서 옹 가게 도배를 해 놓고 그였다 지금 생각해보면 자폐 라고 해야되나 좀 외한 때였다 라고 평범하지 않았던 자신에 대해 직접 이야기 하게 됐습니다 또한 졸업식을 며칠 앞둔 그는 방에서 바리깡으로 자기 머리를 싹 밀고 정작 졸업식 되는 가발을 쓰는 등 기행을 보이게 됐습니다 이에 대해 그는 정확한 이유는 본인도
02:35
알지 못했지만 혹자는 남들보다 2년 일찍 대학에 들어가 떤 그에게 긴 외제 사춘기가 온 것은 아닐까 예측하게 됐습니다 괴팍한 생활을 보내던 그는 음악을 만들면서 조금씩 상태가 호전 되기 시작합니다 대학교 1학년 때 그는 저걸 한번 사고 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 하는 궁금증에 뜬금없이 섰던 기타를 계속 연습했고 기타교본 애 보고 연습을 하다 한달만에 외가 라는 노래를 썼습니다 작곡이 라기보다 흉내를 낸 정도였다는 그는 이후 4년 리브로 대비할 때 까지 배꼽 가량의 고 을
03:06
썼습니다 그는 음악을 창작한 면서 극도의 자 절감과 무력감에 서 조금씩 조금씩 탈출하는 느낌이 들었다 어려서부터 동기부여가 되는 일을 거의 경험한 적이 없었는데 말이다 라고 음악가에 반담 회상했습니다 또한 어릴 적 가정 환경은 좋지 못했는데요 부모의 금실이 좋지 않을 불안정 했고 삼 형제에게 아버지는 무섭기만 했습니다 김 창 하시는 그 시절을 달아나고 싶었고 공상에 빠지고 냈고 늘 혼자 있고 싶었다 커서도 별반 다르지
03:36
않았다 라고 회상합니다 산울림 시절 동료를 많이 쓴 것도 이러한 배경이 있었던 다시고 다만 동료가 순수성을 나타내는 것이기 보다는 마음을 다스리는 하나의 방식이 어떤 셈입니다 김창하 c 못지않게 형제들도 학업성적이 빼어나 씁니다 둘째 김창훈 씨도 서울대 식품공학과 를 입학했고 막내 김창희 씨는 고려대 공대 기계공학과 를 졸업했습니다 삼형제가 음악으로 뭉친 것은 1970년대 초반으로 김창완 씨가 대학생이 되어서 였고 3승 이때부터 일렉트릭 기타와 베이스 드럼을 두드리기 시작했습니다
04:09
학창시절에는 집에서 연주하다가 악기와 엠프 소음 때문에 시끄러워 못살겠다 내 동네 사람들의 진정이 끊이질 않았으며 어머니는 항의하는 주민들에게 사정사정 하는게 일상이 얻습니다 김상헌 씨는 자신의 장래를 음악의 걸었고 레코드사 를 찾아 다니며 앨범 발표를 준비합니다 mbc 제 1의 대학가요제 출전 하고 싶었지만 이미 대학을 졸업해 끼에 자격이 없었습니다 하지만 서울대 캠퍼스 밴드 여 떤 샌드페블즈 에게 김창훈 씨가 떠 준 나 어떡해 가 이 대회에서 그랑프리를
04:39
수상하면서 이들의 앨범 발표에 가능성은 점차 커지게 됩니다 마침내 레코드사 와 음반 계약을 하게되고 산울림 은 대중의 반응을 전혀 기대하지 않고 음반을 냈지만 1977년 12월에 발표한 앨범 연 초 대박을 터트리게 됩니다 찬 열림의 첫 앨범은 말 그대로 돌풍을 일으켰습니다 길 가던 사람들이 펄 시스터즈의 님아 와 남진의 님과 함께 주요 대목을 흥얼거려 뜻이 너도나도 아니 벌써 하며 목청을 높였습니다 청소년들과 대학생들에게는 청춘
05:11
참가하였으며 불법 약수 파동과 규제 조치로 가라앉아 있던 로기 산울림 으로 인해 다시 돌아오게 됩니다 변화를 갈 막연 청춘들은 일제히 산울림의 노래 환호했고 그들의 노래 거의 모든 곡이 라디오 전파를 타고 전국으로 올려 퍼졌습니다 팬들은 그들의 감수성의 빛나는 서정적인 노랫말에 도 열광 했습니다 1978년에 발 표 1 이 집의 내 마음에 주단을 깔고 도 화제가 되었습니다 긴 제목 뿐만 아니라 전주 3분이 지나도 노래가 나오지 않는 파격에 젊은이들은 또 한번 산울림의 노래를
05:42
찬양했습니다 너무 짧은 시기 앨범이 잇따라 출시 된 탓인지 사직과 5집에 반응은 다소 미지근 햇지만 1980년에 출시한 6집 부터 4 눌리면 새로운 면모를 보이면서 팬들을 다시 불러 모으기 시작했습니다 실 집에 청춘 8 집에 내게 사랑은 너무 써 10집 의 너의 의미 는 차별화된 포크 성향의 차분한 가락이 얻습니다 마치 1980년대 신군부 정권의 의한 억압적 사이 분위기의 침체된 사람들을 어루만져 주듯 고유한 위안을 주었습니다
06:13
1970년대 말은 폭발 성의 충격이었다 면 이때는 서정성 에 위로 였읍니다 또한 1983년에 발표한 김창원 씨의 솔로 고 어머니와 고등어 는 색다른 충격을 선사했습니다 음악계의 록이 다시 살아난 1997년 서 명제는 회심 작으로 6년 동안 끊긴 산울림의 앨범 기타로 오토바이를 타자 를 내놓았습니다 cf 에도 등장했을 만큼 화제를 모았지만 흥행을 실패했습니다 김청 하시는 대중가요 란 무엇인가에 대한 진지한 질문을 던진 앨범 이었지만 의도와 달리 놀잇감으로
06:45
끝나버렸다 고 아쉬움을 표했습니다 하지만 그는 이후 다른 쪽에서 존재감을 부각 했고 김창원 씨의 힘 덕분에 산울림 도 쉽게 잊혀지지 않았습니다 김창하 시는 1990년대부터 마음씨 좋은 푸근한 아저씨 라는 캐릭터를 구축했고 이후 2000년대에 들어서는 빼놓을 수 없는 조연 연기와 cf 모델로 변신에 성공 합니다 아일랜드 러브스토리 인 하버드 진짜 진짜 좋아해 하얀거탑 커피프린스 1호점 등 이 따라 출연한 드라마에서 시청자들의 호감을 불러 모았고 그는
07:16
오디오 스타 에서 비디오 터 로 거듭납니다 근데 순한 아저씨의 이미지로 9 착화 되지 않고 악역연기 에서도 빛을 바랬습니다 이 때문에 찬울림 에 음악을 제대로 접해 볼 기회가 없었던 요즘 젊은 세대들은 연기자로서의 김창환 씨의 더 익숙한 편입니다 그냥 돈 안 편한 저도 음악은 할 겁니다 하지만 연기는 돈 안 주면 절대 안 합니다 라고 할 정도로 음악과 연기에 대한 신념이 확보했습니다 실제로 사전제작 드라마 사자 에서 사회 분까지 촬영한 사회도 출연료가
07:46
미지급된 외자 주 조연급 배우 중에 가장 먼저 하 차였습니다 돈을 한 주만 연기하지 않는 다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얘기지만 김청 하씨는 적극적으로 합치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그 예 신념이 여전히 잘 지켜지고 있다는 것을 몸소 보여 주었더니 라 입니다 하지만 산울림 은 2008년 공식적으로 활동을 종료합니다 계속해서 음악과 방송 활동에 전념했던 김창환 시 와는 달리 두 동생들은 직장인에게 를 선택해 직장 생활 하면서 도 종종 4 울림으로 노래를 냈습니다 김창익 씨의 경우는 1983년
08:18
대우자동차 에서 금물 하다가 1997년 외환위기로 회사를 나오게 됩니다 사회적인 엘리트로 꽃피던 김 창 2시 역시 구조조정의 칼날을 피할 수 없었고 캐나다 이민 을 선택합니다 캐나다에서 거의 10년간 이민 생활을 하던 김 창 이씨는 캐나다 밴쿠버에 1 식품 도매 업체 이사로 공부했는데 그러던 2008년 큰 사고를 당하게 됩니다 당시 보도에 따르면 전날부터 내린 눈으로 지게차 작업이 위험에 고인은 직원들의 안전을 우려해 직접 지게차를
08:48
운전 했고 그러다 사고가 난 것이었습니다 김창익 신행 큰 부상을 당했고 곧바로 병원으로 후송 되지만 과다 출혈로 사망하게 됩니다 막내 동생을 떠나보내며 김창환 씨는 큰 충격을 받고 감수성이 크게 예민한 그는 동생의 죽음을 잊지 못하고 항상 괴로움 소개 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그는 친동생 에 사망했을 때 형제나 한 몸이었다 는 생각이 들었다 3 개체가 모여 형제가 된게 아니라 형제는 한 몸이 어떤 생각이 들었다 그러니까 그냥 사지가 절단 됐다고
09:19
생각하면 딱 맞을 것 같다 라고 동생을 잃은 슬픔에 대해 심경을 밝혔습니다 이어 형제를 잃기 전 그 시간으로 돌아갈 수 있다면 언제가 됐든 그 때로 돌아가고 싶다 그 때가 얼마나 행복했는지 몰랐다 세월이 약이다 라는 말이 있는데 난 그렇게 생각 안 한다 란한 잇는다 정말 사랑하는 가족이 든 애인이 든 3월로 씻어서 이제 려고 하기 보다는 고이 간직해 서 진주 알을 만드는 것도 방법 아닌가 싶다 통증의 피할 밤도 없다 언제까지고 내 마음이 계속 통증을
09:49
느낀 대로 괜찮다 아프면 아픈 거다 그러면 작품을 더 열심히 하게 되고 작품을 하는 동안은 잠시 잊을 수 있고 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습니다 김창헌 씨는 이후에도 음악의 길을 벗어나지 않고 김창완 밴드 결성의 2008년부터 활동을 꾸준히 이어나가고 있습니다 동생 김창우 시 또한 밴드 블랙 스톤즈 를 결성해 쓰며 두 사람은 각각 자신의 밴드를 통해 산울림 을 계승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최근 드라마에 끝 마친 김 창 할시에 다음 작품과 음악 할동 모드를
10:21
기대해보며 이상 마칩니다 감사합니다

DOWNLOAD SUBTIT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