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때문에 올림픽 못하겠다" 온갖 비매너로 경기 더럽히는 중국에게 한국 대표팀이 보인 돌발행동 !

"중국 때문에 올림픽 못하겠다" 온갖 비매너로 경기 더럽히는 중국에게 한국 대표팀이 보인 돌발행동 !

SUBTITLE'S INFO:

Language: Korean

Type: Robot

Number of phrases: 114

Number of words: 937

Number of symbols: 2570

DOWNLOAD SUBTITLES:

DOWNLOAD AUDIO AND VIDEO:

SUBTITLES:

Subtitles generated by robot
00:00
코로나 방역 지침을 무시하고 관중이 난입해 응원을 버리고 상대 선수를 고 위로 부상 시키는 그야말로 올림픽을 더럽히는 비매너 를 일삼는 중국 선수들 때문에 각국의 선수들이 불만을 토로 하기 시작했는데요 중국인 이라서 욕하는게 아니라 욕하고 분이 중국인이 얻다 라는 말까지 나 오늘 생화 이에 한국대표팀 이 앞장서서 중국을 제대로 참교육 해버리자 해외 제프 팀들이 환호와 함께 감사를 전하고 있다는데요 무더운 날씨 만큼 2020 도크 올림픽의 열기 또한 날이 갈수록 뜨거워 지는 데요
00:35
축제의 열기를 차갑게 시켜버리는 존재가 있었으니 바로 중국입니다 중국 선수들은 물론 관계자가 까지 예외 없이 마치 동네 체육대회 에 나온 사람처럼 행동하고 있는데요 지난 27일 일본과 중국의 탁구 혼합 복식 결승에서 수십 년 규모의 중국 응원단이 경기 중 중국 국기를 펼치고 큰 소리로 자유 를 외쳤습니다 중계 화면에 비친 이들의 모습은 코로나 로 인해 무관 중 경기를 진행 중인 도쿄 올림픽의 맞는지 의심케 초 현지 매체는 중국 선수단 관계자로 추정된다
01:06
그러나 기자실을 출입 하던 사람도 섞여있어 확신할 수 없다 라고 밝혔습니다 경기장에 있는 관계자 모두 자국 선수들을 목 창건 응원하고 싶은 마음을 참고 있는데 중국의 이러한 행동은 출전 선수들은 물론 올림픽에 참가한 모든 국가를 무시하는 행동 이었죠 중국의 만행은 여기서 끝이 아닙니다 지난 25일 한국 펜싱 맏언니 전 이숙 선수는 플뢰레 개인전 16강 전에서 중국의 천칭 위엔 선수를 상대 했는데요 10대 7로 앞서가던 전 이숙 선수는 친구의 선수의 카레 왼쪽 팔꿈치를
01:38
찔리면 서 부상을 당했습니다 전의 속 선수는 그 자리에 주저앉아 심한 고통을 호소하며 팔을 쉽게 들지 못할 정도로 상황이 심각해 보였습니다 중계를 보는 대한민국 국민의 마음도 새까맣게 타들어 같죠 펜싱 에 익숙지 않은 사람은 펜싱 칼로 찌른 건데 무슨 문제 있나요 라는 의문을 제기할 수도 있는데요 1시간은 세 종목이 있습니다 칼끝으로 공격하는 플레이와 에페 그리고 칼로 찌르거나 칼날 칼등으로 배는 사브르 이 세 종목 의 유효 공격 부위 또한
02:07
제 각각 다르죠 전의 속 선수가 출전한 풀려 4 종목은 칼끝으로 몸통을 찔러야 만 점수가 인정됩니다 즉 몸통이 외에는 공격할 필요가 없는 것이죠 그런데 의도적이든 의도적이지 않든 중국 살수는 뉴욕 공격 부위가 아닌 전이 수천 수의 팔꿈치를 찔렀고 부상을 입혔습니다 게다가 중국사 수는 경기가 속행 되자 전 이숙 선수의 팔꿈치를 조준해 계속해서 칼로 찔러 쵸 누가봐도 점수가 인정되지 않는 부상 부위를 의도적으로 집중 공격하는 상어 하지만 전 이 숙 선수는 마 단일 합계 고통 속에서도 투혼을 발휘해 중국
02:41
선수를 제압하며 8강에 진출해 쪄요 37살 마지막 올림픽을 그렇게 간단히 포기할 수 없었습니다 하지만 부성 에어 파가 컸던 걸까요 전 이숙 선수는 8강에서 패하고 맙니다 전은숙 선수는 8강전 뇌 뇌 갇힌 팔꿈치가 신경 쓰였는지 계속해서 팔꿈치를 잡는 장면이 잡혔습니다 8강 전까지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던 전의 숙사 수는 무기력하게 마지막 올림픽을 마감해야 했습니다 이기기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투지는 조수미가 하지만 최소 원의 도를 넘지 않는 선에서 행동 해야죠
03:12
하지만 시위에 선수와 같은 행동을 보면 중국의 n 매 더 라는 것이 원래부터 존재하지 않는 것처럼 보이네요 중국의 만행 은 비단 이번 만이 아니었습니다 도쿄 올림픽 여자 죽고 아시아지역 최종예선에서 한국은 중국의 패하며 눈앞에 다가 왔던 올림픽 캔디 캐시 사라지고 말았는데요 한국 선수들은 정말 잘 싸웠습니다 다만 중국 선수들의 비매너 끝판왕 에 당하고만 것이었죠 중국은 헤딩 경합 때 일부러 늦게 뜨는 탓에 한국 선수들이 바닥에 머리를 박는 경우가 많았는데요
03:43
이 금민 선수는 상대의 등의 오른쪽 눈 부위를 맞아 매우 크게 부어 오르기 까지 했죠 또한 조수 한 선수를 향 의 중국 선수가 축구와 스터드를 들고 무릎을 찍는 반칙을 하는데 경기 내내 거친 모습을 보였는데요 하지만 일본 국적의 심판은 제때 경고를 주지 않으면서 오히려 중국의 빔이 너의 뇌를 부추긴 셈이 되었죠 이외에도 중국 사수를 수많은 bb 너 행동을 보였는데요 중국 관중들은 더 가관 이었습니다 경기를 보러온 1만여 중국 관점들은 이미 마스크를 제대로 쓰지도 않고 육성 응원을 했는데요
04:16
심지어 연장 후반 추가시간에 는 가짜 횟수를 보며 마치 심판이 휘슬을 불어 경기가 끝난 것처럼 선수들에게 혼란을 줬죠 실력으로 졌다면 할 말이 없겠지만 중국의 스포츠맨 쉽 에 어긋나는 아니 용납하기 어려운 만행들의 한국 선수들에게 더욱 큰 아쉬움만 남겼습니다 정정당당 함 을 고수하는 설 술은 비겁한 중국 앞에서 아무것도 할 수 없는 걸까요 올림픽 강국인 중국 앞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는 나라는 거나 때는 상어 시원하게 중국을 참 교육할 만한 나라는 별로 없었죠 그 와중에 각급
04:48
대표팀 들이 환호와 감사를 전하는 일이 있었으니 그 주인공은 바로 역대급 전력으로 꼽히는 한국 펜싱 대표팀 입니다 지난 27일 도쿄 올림픽 여자 에페 단체전 준결승 점에서 한국은 중국과 맞붙게 됐는데요 중국은 현재 펜싱 단체 세계랭킹 1위로 런던올림픽 2018년 아시안게임 결승전 등에서 한국대표팀의 발목을 잡기도 했습니다 이번 경기는 우리 대표팀에게 는 서 육전 이자 동시에 전 이숙 선수의 복수전 이나 다름 없었죠 경기는 엎치락뒤치락 하면서 팽팽한 양상으로
05:21
진행되는데요 중국 팀은 아니나 다를까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는 위험한 행동으로 보는 사람들의 눈살 찌푸리게 했읍니다 반면 한국은 경기 도중 뛰어난 매너를 선보여 누리꾼들의 팍 쑤 갈채를 받기도 했는데요 서로의 카레 모든 신경의 집중되는 숨 각 최인정 선수는 팔에 들어 시합을 잠시 중지 시켰습니다 그리고 최인정 선수는 그대로 중국 선수에게 다가가 그녀의 허리에 손을 올리고 중국 선수의 허리에 엉켜 있던 선을 정리해줍니다 격렬한 시합도 중 엉킨 선을 발견해 이를 대신 정리해준 것인데요
05:52
메달이 걸린 긴박한 상황에서도 최인정 선수의 매너가 더 돋보이는 부분 이었죠 일본 누리꾼들은 이게 바로 올림픽 정신이 지 매너도 실력도 모두 이겼다 누나 멋있어 라는 반응을 보였는데요 경기는 후반으로 갈수록 한국 이웃에 했고 결국 세계 1위 중국을 잡아내며 결승 진출에 성공했습니다 개인전에서 부진했던 모습을 모두 털어 내며 사상 첫 여자 에페 종목 금메달에 도전하는 태극 낭자 대 정정당당한 실력이 비매너 를 일삼는 요행을 멋지게 잡아내는 순간이었습니다 앞으로 중국과
06:23
맞대결이 있을 때마다 이렇게 코를 납작하게 눌러 줬으면 좋겠네요 비록 결승전에서 아쉬운 패배로 은메달에 머물렀지만 마지막까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경기로 후회없는 마무리를 지었습니다 수원 한국 펜싱 여자 에페 단체 팀에게 뜨거운 박수를 보냅니다 33개의 종목에서 금메달 339 개를 놓고 죽을힘을 다해 경기에 임하는 대패 캠 선수도 한국 대표팀 역시 최선을 다해 주고 있는데요 메달을 따면 좋겠지만 그게 아니더라도 설 술에 노력이 물거품이 되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는 누구보다 그들을 이해하고 응원하고 있습니다
06:57
대한민국 대표팀 선수들 밝히 지금까지 얼큰한 u 쓰였습니다 감사합니다 5 [음악]

DOWNLOAD SUBTITLES: